홈주소창 로그인 회원가입 내 한글주소 관리 고객만족센터 토론게시판 사이트맵 고객 지킴이
/ 게시판
 
넷피아
자국어인터넷주소란?
자국어인터넷주소 바로알기
자국어인터넷주소 서비스
일지
한글인터넷주소
등록안내와 현황
자국어인터넷주소의
기술적 기반 및
바람직한 관리구조
한글인터넷주소를 지키기
위한 각계인사와
넷피아의 노력
상표권과 준상표권 그리고
등록자의 권익
유사 휘발유와 정품 휘발유의
차이는?
준상표권과 상표권은 명확히
어떠한 차이가 있는지요?
 
참고할 만한 글
키워드형 주소와 키워드 검색의 차이 2007-03-13 
한글인터넷주소의 설계와 배경 2007-01-12 
한글인터넷주소 (사용)등록 안내문 2007-01-07 
한글인터넷주소는 매우 소중한 국가자산입니다. 2006-12-22 
주소자원관리법 바로알기 - 실상과 허상 2006-12-20 
 
제 목  ㅎㅎㅎ 넷피아의 알바라?
글쓴이   김원중 조회 3641
게시일자   2007-02-16 오후 1:27:48
 
이석봉씨 당신은 당신과 뜻이 다르면 무조건하고 적으로 간주하는 버릇이 있으신 모양입니다.

사실 관계를 전혀 확인도 하지 않고, 상대방의 정체성을 의심하고 단정하여 프락치로 매도해 버리는 것이, 마치 민주화 운동이 한창이던 시절에 상부의 지시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온갖 악행을 다 저지른 경찰(안기부) 같습니다.

그리고 최소한의 예의도 없는 분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얼굴은 설령 모를지언정 그래도 자신의 실명으로 글을 쓰시면서 어떻게 그런 반말투로 하시는지...대한민국에서 평균치의 지적 수준이나 상식을 가진 분이라면 아마도 그렇게 하지는 않았을 텐데, 술을 마시고 쓰셨거나 어디 편찮으신 데가 있으신 모양입니다.

이런 분들의 특징 중에 하나가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하면서, 이해관계가 있는 쪽으로부터 뭔가를 얻으려 한다는 데 있다는 걸 저는 살아오면서 종종 보아왔습니다. 특히, 수세에 몰린 쪽을 더욱 거세게 몰아부쳐 나중에 이익을 취하려는 목적을 가지고 있더군요.

만일 이석봉씨도 그런 생각을 가지고 있으시다면 그만 두시기 바랍니다. 사람으로서 그 참 못할 짓입니다. 자식들한테 부끄럽고, 죽기 전에 후회할 일을 왜 애써 하시려고 합니까?

넷피아의 알바라 하면, 앞돈이든 뒷돈이든 간에 돈을 받고 하는 일이라는 주장이신데, 이석봉 씨 이 보십시오!!

그렇게 사람을 모함하는 게 아닙니다. 사실 관계도 확인 안 한채 그런 말도 안 되는 말씀을 하시면, 법치국가에서는 망신 당하시는 일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석봉씨는 누구의 대리인으로 이렇게 답글을 쓰신 건가요? 저는 그렇지는 않다고 봅니다. 넷피아에 한글주소를 등록한 분인데, 최근 들어 불만이 많이 생긴 것이라 생각합니다.

한글주소를 넷피아만 할 수 있냐, 디지털 네임즈나 KT 왜 못하냐고 말씀을 하셨는데든, 그건 이석봉씨도 잘 알고 있으시면서 억지를 부리고 계신 것 같네요.

<한글로>한글주소 사용자 커뮤니티의 정체성을 의심하고 계신데, 매일 방문하셔서 본인이 의심하는 그런 행동을 하는지 쭈욱 지켜보시면서 사실 관계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이석봉씨, 혹시 글을 쓰실 때 술을 드신 거라면 술 깨시고 다시 쓰시고요, 어디 편찮으셔서 쓰신 거라면 부산에 좋은 병원을 한 군데 소개해 드릴 수도 있습니다.

내일부터 설 연휴입니다. 이석봉씨 감정 좀 삭히시고 즐거운 명절 되십시오.

글쓴이 IP   글쓴이 IP는 저장되며, 공개될 수 있습니다.
 
 

   한글주소 사용자 커뮤니티를 열면서   2007-02-16 김원중
       넷피아 알바지  2007-02-16 이석봉
           ㅎㅎㅎ 넷피아의 알바라?  2007-02-16 김원중
               당신이 틀렸습니다.   2007-02-16 이만재
                   당신이 옳습니다??  2007-02-16 김원중
                       넷피아 옹호가 소수의견이라는 겁니다.  2007-02-22 이만재
                       처음엔 나도 그런줄 알았지..  2007-02-17 김수태
                           헷갈려하므로 앞으로 이동  2007-02-18 이만재
                               넷피아는 언제 현실을 직시 할까?  2007-02-20 배진규

 
이전글   모두들 설명절 가족들과 즐겁게 
다음글   제가요즘 글을 지켜보다가... 



한국어EnglishJapanese 제휴제안 인재채용 서비스 약관 및 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한계 및 법적 고지 이메일무단수집 거부
  대표전화 : 02-3665-0123   고객상담 : 02-2165-3000   FAX : 02-2671-5613   e메일 : 고객상담@넷피아콥
Copyright (C) 1995 - 2023 Netpia, Inc. All rights reserved.